지금은 좋은때
본문 바로가기
책향기/詩

지금은 좋은때

by 풀꽃 풀꽃자운영 2020. 7. 5.

 

지금은 좋은때

램프 켜질때

모든것이 이토록이나 고요하고 편안한

오늘저녁

떨어지는 깃털 소리마저 들릴듯한

고요

 

 

지금은 좋은때

조용조용히

사랑하는 이 오는 때

산들바람처럼 연기처럼

조용조용히 천천히

 

 

사랑은 처음에 아무말도 않는다.그러나

나는 듣는다.

그 영혼을 나는 잘 알고 있어

별안간 빛이 솟아나는 것을 보고

그 눈에 입 맞춘다.

 

 

 

 

-지금은 좋은때/ 에밀 베르하렌

 

 

 

 

 

어느 바닷가 해안도로에서..

 

 

 

 

여름 바닷가 해변은 시끌시끌 해야하는데...

여름이라 하기엔 너무 조용하네요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'책향기 > 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사평역에서 _ 곽재구  (0) 2020.09.16
지금은 좋은때  (24) 2020.07.05
푸르른 날 _어디든 가야해.그런날엔..  (2) 2020.06.14
진정한 여행  (2) 2020.06.10
민들레영토  (2) 2020.06.09
수선화에게  (0) 2020.06.08

댓글24